참여연대, 공직자 투기 제보 30여건 국수본에 수사 의뢰

민지희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18:45]

참여연대, 공직자 투기 제보 30여건 국수본에 수사 의뢰

민지희기자 | 입력 : 2021/04/21 [18:45]

 

 

[Knewsroom=민지희기자]  참여연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3기 신도시 투기 의혹을 처음 폭로한 뒤 한달 동안 들어온 공직자 투기 의혹 제보 30여건을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국수본)에 수사 의뢰했다고 21일 밝혔다.


참여연대는 "전화·우편·이메일 등으로 들어온 제보 100여건 중 1차 분류작업을 마친 30여건을 수사 의뢰했다"고 했다.


날 참여연대가 국수본에 전달한 제보 가운데는 LH 전·현직 직원뿐 아니라 서울도시주택공사(SH) 직원,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지방의회 의원 등의 연루 의혹이 포함됐다.


지역별로는 3기 신도시 예정지역 외에도 경기 파주 운정, 하남 위례, 안산 아양지구 등에서도 불법 투기행위가 이뤄졌다는 제보가 있었으며, 막연히 투기행위가 있었을 것으로 의심되거나 소문을 근거로 한 제보나 LH와 분쟁 중인 당사자의 민원성 제보 등은 수사 의뢰에서 제외했다고 참여연대는 설명했다.


참여연대는 "제보 내용만 가지고는 판단이 어렵거나 불법 투기행위라고 확정하기 어려운 것들이 대부분이었으나 제보자들의 취지와 추가 수사시 불법 행위를 밝혀낼 가능성이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수사 의뢰했다"고 덧붙였다.

 
이동
메인사진
주호영 국민의힘 당대표후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