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지구단위계획구역 한전선 부지 특별 계획구역 세부 개발계획 가결

제13차 서울특별시 도시. 건축공동위원회 개최 결과

김진혁기자 | 기사입력 2020/09/24 [10:44]

금천구 지구단위계획구역 한전선 부지 특별 계획구역 세부 개발계획 가결

제13차 서울특별시 도시. 건축공동위원회 개최 결과

김진혁기자 | 입력 : 2020/09/24 [10:44]

▲ 금천구 지구단위계획구역 한전선 부지 특별 계획구역 세부 개발계획 조감도및 위치 (자료=서울시제공)  © 김진혁기자

 

[knewsroom=김진혁기자] 서울시는 23일 제 13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개최하여 금천구심 지구단위계획 및 대한전선 부지 특별계획구역 세부 개발계획 결정(변경)(안)을 “수정가결”하였다고 밝혔다.

 

금천구심 내 위치한 대한전선 부지는 공장이 이전하고 나대지로 방치되었던 곳으로 이번에 주민제안에 따라 해 당구 역에 대한 세부 개발계획을 결정했다,

 

주요 내용은 대상지를 주거용지와 산업용지로 구분하여 주거용지에는 지하 2층 지상 35층 규모의 역세권 공공임대주택을 포함한 공동주택(약 990세대)을 신축하고 산업용지에는 지하 5층 지상 18층 규모의 종합의료시설(약 800 병상)을 건립,

 

금천구청역 이용자(일약 23,000명) 휴게공간 제공과 금천구청과 금천구청 역사의 복합개발에 따른 유동인구증가에 대응하는 광장 조성(3,606㎡) 계획과-금천구청역 앞 광장 주변에 연도형 상가 배치와 지역 활성화를 위한 특화가로, 커뮤니티가로 유도 구간에 공개공지를 조성(4개소) 하는 내용이 반영되어있으며,

종합의료시설(종합병원) 과공 공청사를 중복 결정하여, 공공청사는 고령인구증가에 따른 정신건강복지센터 및 치매안심센터와 어린이 평생건강 확보를 위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를 운영(2,107㎡)할 계획이다.

 

서울시에서는 “대한전선 부지 특별계획구역의 세부 개발계획 결정으로서 남권과 금천구 의료서비스 강화 및 일자리 창출을 통한 공공성 증진, 역세권 활성화 및 배후 주거단지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PHOTO News
메인사진
더불어 민주당 열린민주당 27명 의원들 박근혜청와대 하명수사 의혹 감찰 촉구
메인사진
청와대앞 분수대에서 단식중이 김성묵씨
메인사진
노원구 더불어민주당 당원들이 방역
메인사진
[포토뉴스]강진만의 가을
메인사진
[포토뉴스] 담양군, 황금빛으로 물든 들녘
메인사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메인사진
[포토] 김철우 보성군수․김승남 국회의원 보성 그린뉴딜 머리 맞대
메인사진
광주지역 국회의원-광주시장 지역현안 간담회
광고